남산강학원

본문 바로가기
남산강학원을 즐겨찾기에 추가
사이트 내 전체검색

연구실 이모저모

<주방일지>방학 언저리 쿵푸 주방

게시물 정보

작성자 석영 작성일19-04-23 21:26 조회254회 댓글4건

본문






안녕하세요~^^!

한 주 동안 주방에는 어떤 일들이 있었나~~? 전하러 온 주방 매니저 석영입니다. ㅎㅎ

이번 주 깨봉은 살~짝 한가했습니다.





청년 공자 스페셜에서 전습록을 공부하는 친구들과 문샘이 함께 양명선생님의 자취를 따라 중국 소흥으로 여행을 떠났고요.

대중지성의 일곱 행성들이 에세이와 낭송대회를 하면서 한 학기를 마무리하는 주이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겉보기에 아무리 한가해도~~ 밥이 그냥 차려지는 법은 없죠!^^

하루 두 번 배식시간마다, 주방에서 누군가는 허둥대기도 하고,

수다가 터지기도 하고, 웃음이 터져나오기도 하고, 크고 작은 사건들이 생겨났습니다!^^







1. 첫 밥당, 주방과 친해지기!


우선 밥당 새내기들을 소개합니다^^!ㅎㅎ

지난 주 목요일, 맛난 밥을 차려주신 분은, 올해 처음 감이당에 오셔서 수성에서 공부하시는 종근샘!



밥당번은 처음이예요~ 많이 시켜주세요~



메뉴를 짜려고 보니 처음 밥당번을 하시는데다 목요일 점심 밥당번이 한 명인 상황!

하지만 목요일이 오기 전, 밥당번 달력에 ☆급구 표시를 보고 선뜻 손을 내밀어준 이가 있었으니!

바로 전 주방매니저 호호미입니다.


주방은 빠삭하다! 하지만 밥당번은 초보예요~~ㅠㅠ


작년 하반기동안 주방 매니저를 하느라고 밥당번은 잘 못한다며 요즘 요리할 때마다 심혈을 기울이는 호호미!! ㅋㅋ

하지만 호정이 덕에 저희는 안심을 했습니다.

주방이 익숙한 호정이 종근샘께 이것저것 알려드리며, 즐겁게 밥을 할 수 있으니까요!ㅎㅎ

밥당번 샘들께서 웃으며 이야기하는 모습을 보면도 뿌듯뿌듯합니다!^^

특히 이렇게 밥당 베테랑샘들이 뉴 밥당 샘들을 도반들에게 밥을 차려주는, 즐거운 '보시의 장'으로 끌어주시는 모습을 보면 더더욱!

밥당번을 저렇게 즐겁게 할 수도 있구나~ 하며 늘 배우고 있습니다. ㅎㅎ




그리고 어제 월요일 저녁, 또 다른 밥당번 데뷔자가 있었습니다.

바로 일성의 재영샘! 재영샘과는 청공 4기의 엘림샘이 함께 밥을 해줬습니다.

처음엔 요리를 잘 못한다던 재영샘과~ 주방이 익숙치 않다던(밥당번 두 번째) 엘림샘!


하지만 저는 주방과 밥당번 윤리를 소개해주고, "샘들, 할 수 있을 거예요^^!"하고 홀홀 떠났습니다! (저는 샘들을 믿어요!ㅎㅎ)

그리고 배식시간이 다가오고, 잘 되고 있을까? 하며 가 본 주방!



짜잔-!


와우~ 시간도 딱 맞추고, 사진을 찍을 수 밖에 없게, 요렇게 정갈하게 세팅을 해주신 엘림샘과 재영샘! ㅎㅎ


재영샘 : "긴장했는데! 어떻게 시간이 가네요~"

(시간을 못맞출까 걱정했는데 어떻게든 되네요!라는 뜻으로 해석됩니다.)ㅋㅋ




한 끼 밥상을 차려낸 뿌듯함의 기념사진~~!


아직 올 해 프로그램이 1학기째라 이제 막 밥당번을 처음 해보시고, 주방이 익숙하지 않아서,

또 요리를 잘 못해서 밥당번에 부담을 느끼시는 샘들이 많은데요.

긴장하실 필요 없습니다!^^


쿵푸 주방에서 가장 중요한 건 시간(& 정성?^^) 입니다. 맛은 상관 없습니다!

함께 공부하는 도반들에게 정성의 마음만 담아주시면 어떤 음식도 우정의 힘으로 맛나게 먹을테니까요!^^

그렇게 주방과 쪼금씩 친해지시면 됩니다~~!

주방이 보다 즐거운 장이 되길 바래요~^^!







2. 방학 즈음 찾아오는 특별식


주방이 한가해지면~ 특별한 메뉴들이 많이 나옵니다. ^^

평소엔 4-50, 많게는 130인분정도의 밥을 하는 주방인지라 시간 안에 할 수 있는 음식들로 메뉴를 구성하는데,

식수인원이 10-15명으로 줄어들 게 되면 두 명의 밥당번이 1시간~1시간 반 동안 할 수 있는 메뉴의 폭이 훨씬 넓어지는 것이지요.ㅎㅎ


이 기회를 놓치지 않는 무식상 주방매니저 근아!

(무식상은 식상에 대한 무한한 욕망과 같다고 하던가요..ㅋㅋㅋ)

평소 마음 속에 품고 있던 특별 메뉴들을 제안하는데, 식상 과다인 제가 봐도 와우~ 소리가 나오는 독특한 메뉴가 많습니다. ㅋㅋ

그렇게 해서 나온 오늘 저녁의 메뉴는 바로!




짜란~~! 그 이름도 화려한 단호박 에그 슬럿 이었습니다. ㅎㅎ






쉐프님(유정)께서 식탁까지 나오셔서 손수 썰어주셨습니다. ㅋㅋ



저도 처음 보는 메뉴! 다들 처음 보는 메뉴!

기대에 찬 눈빛들이 보이시나요?!



게다가 오늘은 무슨 날인지!

사이재의 막둥이 다윤이가

"오늘 사실 술이 먹고싶었어요.... 근데 먹을 사람이 없네요.."라며




요로코롬 멋진 과일 샐러드를 뚝딱뚝딱 해주었습니다!ㅎㅎ

'술이든 음식이든 혼자 먹으면 마음이 안 좋다'면서요~

오호..... 혼자 맛있는 거 먹는 게 취미인(ㅜㅜ), 식상과다인인 저는.. 무식상 다윤이를 보면서 배웁니다!!

식상은 저렇게 쓰는 거구나~!!!! 옳다 옳아!





멋진 다윤~~!


특별 단호박 요리와, 다윤이의 샐러드 선물을 앞에 두고

요즘은 어떻게 지내냐~ 며 오랜만에 수다를 떨기도 했습니다. ^^ㅎㅎ

호호 이번 주도 주방은 넘치도록 풍선했네요!^^










주방을 춤추게 한다! <증여의 전당>



4/18 동고동락 들으시는 유진샘께서 참치캔 10개와 진미채 3봉, 미역 1봉 선물해주심~^^!


4/18 줄자샘이 길에서 받은 행주를?! 선물해주셨어요! ^^ㅋㅋ


4/19 근영샘이 비상용으로 보관하기 좋은! 건호박고지와 건가지, 양념통을 선물해주셨어요~^^!


4/19 읽생 철학학교에서 공부하시는 철수샘께서 멋진 LG 청소기를 선물해주셨어요~!!! 오호~!


4/19 토성에서 공부하시는 이여민샘께서 계란 2판! 을 선물해주셨서요^^!


4/20 사이재에서 남은 호두를 선물해줬어요!^^


4/22 곰샘이 특별히 국수를 선물해주셨어요~!





4/22 정화스님께서 선물을 한보따리 가져오셨어요~!

무려 짜지 않은 햇고추장, 조금 짠 묵은 고추장, 항아리에 든 된장,

여린 햇두릅(!), 진~한 꿀, 바삭바삭한 김, 큰 유리병에 담긴 조청, 기타 등등...!!!!!


감사히 잘 먹겠습니다!^^






4/22 그리스 비극 세미나 들으시는 김은수샘께서 고춧가루를 선물해주셨어요~!^^


4/22 『낭송 주역책 출판 기념! (주역의 시대!!ㅎㅎ)

고은주샘께서 주방 성금 30만원을 투척! 해주셨습니다~^^


4/22 금성에서 공부하시는 (장)현숙샘께서 지인인 만든 누룽지를 끓여먹어봤더니

참~ 맛있다며주방에 수북~~히 선물!!





(진짜 '가마솥'누룽지라며 행복해하는 그녕샘ㅋㅋ)




4/23 함백산장 옥현이모께서 맛있는 산나물과 미더덕을 선물해주셨어요~! ^^




감사히 맛나게 먹겠습니다~!






※주방에 누군가가 누룽지 2봉지를 주고 가셨어요~! 선물해주신 분을 찾습니다!

선물은 투명하게!! 해주시면 더더욱 반갑고 감사한 마음으로 쓰겠습니다!^^






이렇게 한적한 듯 아닌 듯, 다음주 진짜 (대중지성) 방학으로 접어드네요.^^

그럼 다음 주에는 끄나의 주방일지로 뵙겠습니다~^^ 안녕~~!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댓글목록

쏘민님의 댓글

쏘민 작성일

우와 밥당 새내기분들 알아서 척척 멋지셔요! "단호박 에그 슬럿"은 무슨맛인가요?ㅋㅋ 근데 이름이 너무 어려운게 함정이네요ㅋㅋㅋ 저희 집에 있는 매실도 곧 가져다드리러갑니다. 커밍쑤운♡

석영님의 댓글

석영 댓글의 댓글 작성일

점점 다들 주방과 친해지는 중!! ㅎㅎ
단호박에 계란이랑 치즈가 들어간 건데 계란과 치즈가 잘 어울리더라고요! 맛있어요 ㅎㅎ !!
오왕 매실 기다리고있을께요 +_+ ㅋㅋ!!

최옥현님의 댓글

최옥현 작성일

수성에서 공부하고 있는 최옥현입니다. 지인이 주신 누릉지가 집에서 소비하기에는 많은 양이여서 나누었습니다.
다음부터는 꼬옥 투명하게 하겠습니다^^일전에 꽁치깬 큰 거 두개 주방에 두었습니다.

석영님의 댓글

석영 댓글의 댓글 작성일

앗! 찾았다!! ㅋㅋ 수성 옥현샘이셨군요!
샘 꽁치도 맛있게 먹었고 누룽지도 다들 맛있게 먹고 있어요~^^!
호호 감사합니다! 네 담부턴 주방팀을 찾아주세요! ㅎㅎ 밥당번 하실 때 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