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산강학원

본문 바로가기
남산강학원을 즐겨찾기에 추가
사이트 내 전체검색

연구실 이모저모

<함백여름캠프> 어디로 가는 걸까요1

게시물 정보

작성자 호호미 작성일18-08-03 11:21 조회142회 댓글1건

본문

.



​깨봉 여기저기에서 볼 수 있는 낯익은 청년들.

날이 하도 더워서 요새는 산책도 잘 안 나가는데~

이 친구들 어디 가는 걸까요..







앗. 기차까지 타고??







'예미역'이라면???! 바로 함백산장!


무더위에 푹 익은 감자처럼 퍼져있던 청년들이

감이당에서 음기충전 여름캠프를 한다는 소식을 듣고는

너도 나도 신청!




마침 연구실에서 제일 한가하거나 혹은 탈출하고 싶어하는 청년들 일곱이 모여

칠공주파를 이루어 캠프를 다녀왔답니다. ^^



근데 진짜 웃겼어요..

1박2일 다녀왔는데 거의 3박4일짜리 풀코스 투어 하고 온 느낌..


일단 기차에서 3시간동안 목이 꺾일 정도로 졸다가

비몽사몽한 채로 간신히 예미역에 내렸는데..

(비몽사몽하느라 사진은 없지만)

입구에서 포스넘치는 자세로 저희 청년들을 기다리고 계시는... 곰샘을 만났지요.


그 때부터 시작이었어요.

이 모든 스케줄을 1박2일 안에 끝내고 올 줄이야. ㅋㅋㅋ








도착한 함백산장에는 곰샘, 창희샘, 혜숙샘과 함께

이번에 감이당을 처음 알게 되어 캠프에 참여하신 일가족분들이 계셨어요.

은채네 가족~ 반가웠어요!^^ 신선한 조합 ㅎㅎ




산장에 짐을 풀자마자 차를 타라는 부추김(?)에

목적지도 모른 채 차를 나눠타고...

내려보니 이런 절벽이 !









물수제비를 뜰 수 있는 동강에 우리를 풀어놓으시려고..!

노느라고 정신이 없어 사진을 얼마 못 찍었는데

이 곳, 얼마나 멋있던지요!

높다란 절벽과 새파랗고 넓은 강가. 크으~~~


저는 여자애들도 그렇게 물수제비를 잘 뜰 수 있는 줄 처음 알았어요..

어찌나 다들 한 가락 하던지...





제비걸~~로 인정 받은 물수제비 1등 석영!




크~~~ 절경이 진짜 멋있지 않나요?

(곰샘 인생사진..)






쉴 틈도 없이 다음 저희 코스는








우아~~ 하늘이 맑아 더욱 예뻤던 타임캡슐공원!

가운데에 있는 저 나무가 바로 영화 엽기적인 그녀 촬영지였던

엽기나무인데요.

나무를 중심으로 12개의 별자리를 상징하는 타임캡슐들이 둘러싸고 있답니다.


여기서 또 별자리를 공부한 저희가 그냥 지나칠 수 없죠~





황소자리와 게자리!





우아~한 천칭자리와 강렬한ㅋㅋ전갈자리

그리고 가랏! 사수자리~~




귀여우신 게자리2물고기자리까지 ㅋㅋ


그렇게 실컷 놀고나서 방전되어가는 몸으로

산장으로 다시 고고!

신나는 저녁식사시간 >_<








저녁 메뉴는 탕수육!


사실 여기까지 오기 전에 본 후기에는 없는 일정들이 몇 가지 더 있었는데..

다 쓰면 후기가 너무 길어지는 관계로 축소를..


어쨌든 저희는 쉴 새 없이 먹고 걷고 얘기하고 떠나고 낮잠도 자고 커피도 마시고

했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정말 3박4일 다녀온 기분...)








저녁먹고나서는 마당에 앉아 잠시 휴식을 취하며~

후식 옥수수와 함께~


칠공주들이 농부가도 부르고~

다영이가 불러주는 판소리까지 들으며 ㅎㅎ (여~~구수하다~~)



그 다음엔 또 가만히 앉아 있을 수 없죠!


곰샘 : "자, 가자 !!"

일동 : "(이제는 훈련된 듯이) 옙!! "


밤산책을 즐기러 함백초등학교로~~








다음에 애기낳으면 여기 보내고 싶을 정도로 다들 좋다고 했던

함백 초,중,고등학교!

학교 안에 이렇게 테라스까지~ ㅎㅎ

덕분에 밤산책 잘했네요. 서울이랑 비교도 안 되게 정말 시원한 밤!!








아직도 남은(!) 다음 스케줄을 위해서 몸을 풀고들 있는 대원들과 곰장님.

네, 저희의 하루는 아직도 끝나지 않았습니다. 후후






시원한 평상에 누워 도란도란 주역을 외우시는 두 선녀님들.


선녀1 : "아우 호정아~너는 왜 그렇게 사진을~ (찍어대냐는 말씀)"


저...가위바위보로 후기에 당첨됐어요 샘 ㅜ^ㅜ

무슨 사진이 이렇게 많은지.......ㅋ





엥.. 이것은 무엇....?? 호러사진..??









이번 일정의 하이라이트!

잃어버린 밤을 찾아서~! 를 즐기고 있는 모습입니다!!


오늘의 우리가 잃어버린 밤, 쏟아질 듯한 별들이 우리 머리 위에 떠다니는 밤을

나누기 위해서 샘들이 기획하신 함백 밤 탐험대!


정말 감동했어요...

별 내리는 밤이 아직도 눈에 선하네요.

난생처음 은하수도 보고 별똥별 떨어지는 것도 3번이나 봤어요!! 진짜 신기!!!


우리가 정말로 별 아래 살고 있구나,

우린 정말 자연의 하나구나, 하는 게 몸으로 확 와닿았던 밤.

따닥따닥 붙어있는 옆 사람의 체온이 기분좋게 느껴지던!


별 속에서 많은 이야기를 나누며 차를 타고 다시 번화가(?)로 내려옵니다.

번쩍거리는 가로등이 나타남과 동시에

하늘에서 사라지는 별들. 진짜 신기하네요~

역시 별은 깜깜한 데서 봐야!


2편으로 이어집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댓글목록

추추님의 댓글

추추 작성일

별자리 전갈자리 포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남다 resp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