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산강학원

본문 바로가기
남산강학원을 즐겨찾기에 추가
사이트 내 전체검색

연구실 이모저모

연구실 이모저모

<주방일지> 학인분들의 신묘한 능력..!

게시물 정보

작성자 남산호저 작성일20-12-22 15:36 조회915회 댓글8건

본문

안녕하세요, 주방매니저 호정입니다~!

여느 때와 달리 정말 고요~한 연말입니다.

1년 동안 달려온 장기 프로그램들이 거의 끝났기도 하지만

코로나가 빚어낸 진풍경이기도 하지요.

(남산강학원이 아니라 적막강산강학원이 되었어요.ㅎㅎ)

 

코로나 이전 이 공간을 활기로 채워주시던 학인분들도 다들 잘 계신지 궁금하네요.

많은 분들이 오고가시면서 공간이 순환되는 게

공동체에 얼마나 큰 힘과 기운을 전해주는지가 크게 느껴지는 요즘입니다.

 

하.지.만

학인분들은 확~실히 신묘한 능력이 있으시더군요.

공간적 차원에서는 분명 이곳에 오실 수 없는 분들이,

마음적 차원에서는 얼마든지 넘나들고 계시더라는..! 것을 저희는 매주 느끼고 있습니다.^^

 

이번 한 주 동안만 해도 수많은 마음들이 경계를 넘고 넘어

적막강산강학원까지 흘러들어왔답니다~

소개해드릴게요~^ㅁ^

 


-

 < 이번 주 흘러들어온 마음들 >

 

12/15


채소Bee 줄자샘께서 생김과 상추 3봉을 선물해주셨어요! 와~~!


 

“채소Bee”에 얽힌 일화 : 

줄자샘은 출근하실 때부터 친구들이 생각나 야채를 종종 사오시곤 해서 ‘야채요정’이란 별명이 있으셨음. 

그날도 <증여의 전당>에 샘께 받은 선물을 쓰면서 그림을 그려드리고 싶었던 나는 요정을 그린다고 그렸는데...

담날 친구들이 벌인 줄 알고 옆에 ‘붕붕’을 써놓았다는.. 

그래서 채소벌(귀엽게 채소Bee)이 되었습니다.ㅎ

 

 


같은 날,

제주 흥소에서 공부하시는 이수형 선생님께서 달콤할 것 같은 감귤을 2박스나 선물해주셨어요~

제주도도 요새 상황이 좋지 않다고 들었는데 괜찮으신지 모르겠네요..!

바다를 넘어온 마음~ 감사히 잘 받겠습니다!

 

 

12/18

 

2020 화성에서 공부하셨던 정정랑 선생님께서 올해 유독 맛있는 감귤 1박스를 선물해주셨어요~!

올해 귤이 정말 달고 맛나더라구요. 

도반들과 함께 수다 떨면서 까먹기에 정말 귤만 한 것이 없는 것 같아요. 호호~ 감사합니다!

 

 

12/18

 

금성 윤지샘께서 지난 번 보내주신 누룽지 중 2봉이 품절됐었다는 사실을 뒤늦게 아시고 

이번엔 넉넉하게 4봉이나 보내주셨어요,,!


 

(요리하다 포즈취한 자연..칼과 함께, with 비버미소^^)

 


저번 주에도 윤지샘께서 누룽지에 달걀까지 선물 보내주셨었는데,

품절 사실을 들으시곤 ‘모자라지 않겠냐’면서 다시 엄청 넉넉하게 주문을 해주셨습니다..!

샘 덕분에 곳간이 든든히 채워졌어요~!

세심한 마음 감사히 잘 받겠습니다.^^

 

 

12/19

 흘러넘친 마음들~! 



“우리 다용이~(깨봉 유행어; 다영이 할머님께서 부르시는 애칭이 모두에게 전염됨)”가 알바하는 곳에서 상추&레몬소스를 들고 와 선물해주었어요~! 

상큼상큼>▽<

알바 끝나고 걸어와서 무거울 텐데 매번 양팔 가득 들고 와 주는 다용~ 고마워요!

 

 

같은 날,

택견 소년(이라기엔..이제 슬슬 “아재”가 아닐까?) 지형이 부모님께서 붉실 농장의 무농약 사과즙을 선물해주셨어요!

 


(머리를 하고 온 정민가수 찰칵)

 


(요새 MVQ홈페이지에 주역 글 연재도 하고 있는 성실한 택견소년-아재 지형!)


 

같은 날, 

융희샘께서 예쁜 알배추들과 냄새가 무척 좋은 동치미를 선물해주셨어요!

 

 

주방의 8할! 융희샘께서 이번 주에도 든든한 먹을거리들을 보내주셨습니다~^^

감사합니다!

 



같은 날,

주방을 떠난 수정언니가 깊고 큰 大王웍(후라이팬겸 냄비)을 선물해주었어요~

최근 이사까지 무사히 잘 마친 수정언니~!

前주방매니저 안목으로 번뜩번뜩 몹시 멋진 대왕사이즈 웍을 선물해주었습니다..!

 

 

(어머 제 얼굴이에요~)

(누군지 맞춰보세요~ㅋㅋ 맞추는 분께 식권1장!)

 

 

마침 원래 있던 큰 사이즈 웍이 오래 돼서 바닥이 다 긁혀있었는데..넘 고마워요!

딱 필요한 고놈을 선물해주다니, 역시 전 주‧매!!


 


12/19

 청정주방을 먹여 살리는 목요주역팀 퍼레이드! 

 


지난 주 목요일, 4학기 마지막 주역 에세이를 끝으로

1년의 대장정을 무사히 마친 목요주역팀!

저도 이 팀에서 올해 처음으로 ‘주역’이라는 공부를 다양한 선생님들과 함께 했었는데요.

청년과 중장년의 비율이 대략 1:1로 자연스럽게 청&장 크로스가 이루어졌는데,

그래서인지 청년중년 할 것 없이 주역을 마구 추측(?)하며 탐구정신으로 공부했는데

참 신선하고 즐거웠습니다!ㅋㅋ

강의를 해주시는 선생님들이 다양했던 것도 인상적이었는데요,

선생님들마다 만나신 ‘내 인생의 주역’ 이야기를 들을 수 있어 몹시 좋았습니다!

 

앗.. 다시 주방매니저 정체성으로 돌아와서,

바로 이 목요주역팀에서 1년 간 주역시험을 봐왔는데요.

틀린 개수대로 벌금을 걷어왔는데, 요번에 1년 동안 모인 것과 남은 간식비를 주방에 성금으로 내주셨습니다..!

 

이번 달 주방 재정상황이 최하치를 찍고 있었는데...

이렇게 또 기사회생을....!! 것두 주역팀 덕분에라니...!!

정말.. “공동체의 신비”입니다. ㅎㅎㅎ

 

1년 동안 항심을 가지고 공부해 오신 목요주역반 선생님들,

그리고 담임선생님을 맡아주셨던 장현숙 선생님,

강의를 해주신 금성샘들 모두 고생 많으셨습니다!

선생님들의 공부 공덕, 주방에서 잘 순환시키도록 하겠습니다~!^_^

 


 

목요주역에서 공부하시는 문실샘께서 주방성금 20만원을 선물해주셨어요.

문실샘은 주역시험 벌금이 딱 1,000원 나왔는데

선물하고 싶으시다며 199,000원을 더해서 보내주셨다고 합니다. 감사합니다!!

 

 

목요주역 1조에서 주역시험 벌금과 남은 간식비 263,300원을 선물해주셨어요.

 


목요주역 2조에서 주역시험 벌금으로 걷은 115,000원을 선물해주셨어요.


감사합니다!!

 


12/20

 

철학학교 희영샘께서 연말선물로 대용량 꽁치캔 1박스(!!!)를 선물해주셨습니다..!!

몸에도 좋고 주방에도 좋은 꽁치!

덕분에 곳간이 든든~해졌습니다. 감사합니다!ㅎㅎ

이번 주 토요일 철학학교 마지막 에세이 화이팅하셔요 샘~!

 


 12/21

 

MC동연샘께서 <몸과 인문학 수업> 무사 종강 감사 기념으로

주방성금 10만원을 선물해주셨습니다~!

꽤 길었던 수업인 걸로 알고 있는데, 그동안 동연샘을 비롯한 강좌스탭분들 모두 고생하셨습니다!

동연샘..수업을 무사히 잘 마친 감사함을 이렇게 성금으로 표현해주시다니..

너무나 감사합니닷!!

주방에서 잘 쓰도록 하겠습니다.^^



12/22

 

금성 배서연 선생님께서 귀한 고춧가루 2봉지를 선물해주셨어요~!

김장은 끝났지만 요리용으로 감사히 잘 쓰겠습니다!

 

 


경계를 넘어 넘어 흘러온 마음들 덕분에

적막강산강학원이 훈훈히 데펴집니다!

모두 감사합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댓글목록

주란님의 댓글

주란 작성일

정답! 줄자샘~~~~!

남산호저님의 댓글

남산호저 댓글의 댓글 작성일

앗 두 분을 맞추셔야 합니다 ^ ^

주란님의 댓글

주란 댓글의 댓글 작성일

으핫, 둘이었어!ㅋㅋ 다시 정답! 위는 호정, 아래는 줄자샘!

남산호저님의 댓글

남산호저 댓글의 댓글 작성일

땡!~!~ 샘.. 못뵌 지 오래돼서 저희 실루엣도 까먹으셨군여ㅜㅜ (보9싶어요)
저 친구는 남자에여!!ㅋㅋ

재훈님의 댓글

재훈 작성일

ㅋㅋ승현형 땡!

이승현님의 댓글

이승현 작성일

정답!~!~!~! 미솔!~!~

남산호저님의 댓글

남산호저 댓글의 댓글 작성일

승현쓰 눈썰미를 키우게~

끈끈이대나물님의 댓글

끈끈이대나물 작성일

오가는 마음엔 적막할 틈이 없군요!^^
샘들이 모아주신 마음 덕분에 주방이 운영되고,
주방은 우리가 매일 먹는 소중한 음식을 만들고!
결국 저희는 샘들이 보내주신 마음을 먹고 공부도 하고 우정도 키워갔다는 사실!을 새삼 깨닫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