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산강학원

본문 바로가기
남산강학원을 즐겨찾기에 추가
사이트 내 전체검색

연구실 이모저모

<주방일지> 코로나로 꽁꽁, 밥상네트워크로 주방은 든든

게시물 정보

작성자 자연자연 작성일20-11-24 20:29 조회200회 댓글2건

본문


안녕하세요, 

주방매니저 자연입니다~


서울시에서 오늘부터 연말까지 ‘천만 시민 긴급 멈춤 기간’을 선포했다고 합니다.
정부에서도 수도권 및 호남지역을 2단계로 격상했는데요.
서울시에서는 사실상 '3단계'에 준하는 방침을 내놨습니다.


남산강학원&감이당도 다시 긴장모드에 들어갔습니다!


세미나는 

인원수에 따라서 줌과 현장을 병행하거나 

현장에서도 이원수업을 고려해서 진행하려 합니다.


[ 깨봉안전수칙 ]


1. 곳곳에 비치된 손소독제를 수시로 사용해주세요!
   (특히 건물에 들어오실 때, 부탁드립니다. 엘리베이터 옆에 비치되어 있습니다.)


2. 실내에서 마스크를 벗지말아주세요!
   (물이나 음료 섭취 이외에 식품섭취를 자제해주세요. 굶주린 배로 청정한 공부를 수..련해보아요^^;)


3. 세미나 현장진행시 1시간에 한 번씩 환기는 필수!
   (조금 추우시겠지만, 모두의 안전한 공부를 위하여 환기 부탁드립니다~)



혹시나 확진자와 밀접 접촉이 의심되거나 PC방, 노래방, 사우나 등 요즘 확진자가 많이 발생하고 있는 시설에 다녀오신 분들은 경과를 지켜보신 후 방문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우리 모두의 공부가 계속될 수 있길 바라는 마음으로 양해 부탁드립니다.


 





추위로 꽁꽁,
코로나로 분위기 꽁꽁,
이 냉랭함을 풀어줄 따끈한 신간 소식입니다! (그랬으면 좋겠습니다:-)




공동체 청년 저자들이 쓴 <청년, 연암을 만나다>와
마흔 살에 공부로 밥벌이하는 것을 꿈꾸는 청년이 쓴 철학에세이 <청년, 천개의 고원을 만나다>, 두 권의 책이 나왔습니다!! 와우!!! 



이 시대를 살아가는 청년들이 만난 고전, 

그 책이 궁금하다면?!



책은 장자서점 혹은 인터넷서점에서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



사인중인 저자들...

저자들은 깨봉빌딩에 있습니다^^





[ 주방선물소식 ]


11/17
불광동 야채요정 줄자샘께서 세발나물 4봉을 선물해주셨어요!



유자청과의 찰떡궁합!
상콤상콤 산뜻하게 샐러드를 먹었습니다! 

감사합니다~



11/18
장금성 할머니께서 총각김치 한 봉지를 선물해주셨어요!
사이재 선물칠판에도 장금성 할머니가 가득하시던데~
깨봉까지 챙겨주시다니...!
잘 먹겠씁니다!!!



11/19
지훈이 어머니께서 고등어 20마리를 선물해주셨어요



지난번 보내주신 고등어도 정말 잘 먹었습니다!
대청소 후에 맛본 겉바속촉(겉은 바삭 속은 촉촉)고등어 >_<
조만간 또 잘 먹겠습니다!!!!
코로나 시기에도 청년들, (평소보다 더) 잘 먹고 있습니다^^




11/20
제주도 사시는 금성 정복샘께서 김장하라고 고춧가루를 한 박스나 보내주셨어요!
감동~ (+건고사리와 톳나물도^^)



멀리서 마음은 보내오신 정복샘! 감사드려요 샘~


이번 김장도 무채가 필요없는 (정복샘의 비법레시피) 제주식 김치를 담그려합니다!!
제주식 김치를 맛보고 싶으시다면?! 


주방매니저에게 12월에 문의해주세요~!!



같은 날,

윤하 어머니께서 ‘청년 연암’ 출간 기념으로 사과 두 박스를 선물해주셨어요!


윤하야, 책나온 거 정말 축하해!!!
내가 다 기쁘다^^ (feat. 공동저자 자연)


지리산 미식가 반달곰(?)이 먹는다는 배처럼 생긴 노란 사과!
이웃주민분들(곰숲, 나루)과 잘 나눠먹었습니다!



또 같은 날(=먹을 복 터진 날),

곰샘 동생분께서 미역국과 맛있는 김치 한 통을 선물해주셨어요!



“곰샘 어머님의 전설의 미역국 맛은 재현되었는가?”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정말 맛있었거든요~~ 들기름에 푹~~ 끓인 미역국!
국을 먹지 않는 깨봉식당에 찾아온 단비*^^*
감사합니다~~~~


같이 주신 김치도 한 컷!



글쓰기학교 남계주샘께서 의성 고춧가루 5근을 선물해주셨습니다.



김장 때, 유용하게 잘 쓰겠습니다!!
감사드려요~~



11/21
성준이가 팔도 비빔장을 선물해주었어요



11/23
금성 경아샘께서 무농약 배추로 담근 김장김치 한 통을 선물해주셨어요!
손목에 파스까지 붙이고 오신 경아샘..
김장하느라 고생 많으셨어요~ 덕분에 맛나게 잘 먹겠습니다!
당분간 김치 걱정은 없을 것 같아요~!! 호호


월강 우윤옥샘께서 김가네 우동국물과 참치캔 2개를 선물해주셨어요.
이런 거 쓰지말라고 저희에게 안겨주고 부끄럽게 떠나신 우윤옥선생님~
(전)주방매니저 윤하가 선생님 성함을 기억해냈지 뭐예요~
잘 먹겠습니다!!!



-

이번주도 풍성한 한 주였네요!! 

감사합니다~~~~ 


공부를 하니, 이 시국에도 선생님들께서 보내주신 선물들로 

이렇게 풍족하게 먹고삽니다!

친구들과 하하호호 웃으면서 말이죠 ㅠ 

언능 많은 분들이 함께 공부하고, 밥먹는 날이 왔으면 좋겠습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댓글목록

재훈님의 댓글

재훈 작성일

밥 먹으러 왔는데 미역국이 있길래 깜짝! 놀랐습니다. 오랜만에 먹으니 맛있어서 좋았어요

미솔님의 댓글

미솔 작성일

샘들 덕분에 연구실은 김치파티ㅎㅎ
써주시는 마음에 감사드리고 풍족한 김치에 또 한번 감사드려요~